[sportsgeneral] 한국 개막식 35명만 참석 소치 올림픽 이규혁 기수
기자 : 스포츠코리… 날짜 : 2014-02-07 (금) 23:09


남상미기자/

한국이 개막식에 단 35명만 참석한다.

대한체육회는 7일(이하 한국시각) “한국선수단이 소치올림픽 개막식에 선수 29명, 임원 6명 등 총 35명이 참석한다”라고 했다. 한국은 소치올림픽에 선수 71명, 임원 49명 등 총
120명이 참석한다. 그러나 김연아(올댓스포츠)를 비롯한 피겨스케이팅 선수 3명은 여전히 입국도 하지 않은 상태다. 이들은 경기일정이 막판에 준비됐기 때문에 아직 한국에

서 훈련 중이다.

현재 한국 선수단은 68명이 소치에 있는 선수촌에 입촌했다. 68명 중 29명의 선수만 개막식에 참석한다. 스피드스케이팅, 알파인 스키, 스노보드, 프리스타일스키, 루지 등의

선수가 참석한다. 8일 곧바로 경기를 치르는 스피드 스케이팅의 이승훈(대한항공)을 비롯해 이상화(서울시청), 모태범(대한항공) 등은 개막식에 참석하지 않는다.

한국 선수단의 기수는 이규혁(서울시청)이다. 이규혁은 기수로서 태극기를 들고 88개국 중 60번째로 입장하는 한국 선수단의 선두에 선다. 이규혁은 올림픽에 6번째로 나서지

만 개막식 참석은 처음이라고 했다. 입국일정, 경기일정, 컨디션 조절 등의 이유로 올림픽 개막식과 폐막식에 참석하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닌 모양이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필운대로1가 40-4(필운동) / 전화 02)3291-1700 / 등록번호 다06983
Copyright ⓒ 스포츠코리아신문 All rights reserved.